고지혈증이란?

고지혈증이란 혈액속에 지방 성분이 높은 상태를 말합니다. 일반적으로 총 콜레스테롤이 240mg/dl을 넘거나 중성 지방이 200mg/dl이상일 때 고지혈증이라고 합니다. 고지혈증은 혈액 내로 흡수된 지방 즉 중성지방, 콜레스테롤, 인지질, 유리지방산 등이 단백질과 결합하여 물에 용해된 형태의 리보단백으로 되는데 이것을 혈청지질이라 하며 이 혈청지질이 정상보다 많은 경우를 고지혈증이라고 합니다. 고지혈증이라서 어떤 증상이 나타나는 것이 아니라 이런 혈중 콜레스테롤이나 중성지방의 증가가 동맥경화, 고혈압, 심혈관계 질환 등의 위험 요인이 되기 때문에 문제가 되는 것입니다.


고지혈증 증상

고지혈증으로 생기는 증상은 뚜렷한 것이 없습니다. 고지혈증의 문제는 장기적으로 동맥경화증을 발생시킬 위험이 있어 심장질환이나 뇌혈관질환이 생길 가능성이 있을 뿐 당장 그 자체로는 어떠한 증상도 일으키지 않습니다. 그렇지만 증상이 없으니까 모르고 지내다가 질병이 악화되거나 진행하면 훨씬 치료가 어려워지게 됩니다. 따라서 증상이 없어 당장 불편함이 느껴지지 않더라도 정기적으로 검사해서 높으신 분은 미리 조절하는 것이 좋습니다.

고지혈증 원인

1. 음식물 : 음식물은 고칠 수 있는 위험인자 중에서 가장 큰 몫을 차지 합니다. 콜레스테롤, 포화지방, 고량의 칼로리가 포함된 음식에 콜레스테롤이 많습니다.
2. 유전적 요인 : 부모로부터 물려받은 유전자가 혈중의 콜레스테롤 수치를 결정하는 중요한 인자가 됩니다. 만약 이런 유전적 소인이 의심되면 가족 모두 검사를 해야 합니다.
3. 나이와 성별 : 콜레스테롤은 나이가 많을수록 증가합니다. 보통 남자에서는 20~50세까지는 증가하고 그 이후부터는 약간 감소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나 여자는 20세부터 증가하기 시작하지만 남자보다는 낮은 수치로 폐경 전까지 유지됩니다. 폐경 후에는 남자들보다 콜레스테롤 치가 더 높습니다. 이것은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이 감소되면서 HDL이 감소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임신과 피임약들이 혈중 콜레스테롤 치를 증가시키기도 합니다.
4. 비만 : 비만인 사람은 콜레스테롤 치가 더 높습니다. 또한 좋은 역할을 하는 콜레스테롤인 HDL 치도 낮습니다.
5. 운동 부족 : 운동부족은 결과적으로 비만을 초래하여 콜레스테롤의 양이 증가됩니다. 유산소운동은 HDL을 증가시킵니다.
6. 흡연 : 이것은 관상동맥 질환의 아주 중요한 원인이 됩니다. 흡연은 총 콜레스테롤을 증가시키고 HDL을 감소 시킵니다.
7. 스트레스 : 고 콜레스테롤은 스트레스와 관련이 있습니다. 이것에 대한 정확한 기전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과학자들은 스트레스, 긴장 등이 혈중으로 축적되어 있는 지방을 분비하도록 만든다고 합니다.
8. 약물 : 어떤 종류의 약물은 콜레스테롤을 증가 시킵니다. 때문에 콜레스테롤이 높아 병원에 갈 때는 자신이 복용하고 있는 약물을 의사에게 알려주어야 합니다.